4차원 속독법 소개
4차원속독법의 탁월성

많은 속독법이 있지만 4차원 속독법 외의 모든 속독법은 안구 운동 방식이다.

왜 안구 운동 방식이 문제인가?

- 부자연스러운 동작의 속성

안구 운동 방식의 속독법은 눈을 의식적으로 움직이는 것을 기본 동작으로 한다. 실제로 눈을 움직여 봄으로써 그 부자연스러움을 느껴 볼 수 있다.

① 양팔을 앞으로 뻗어 어깨보다 조금 넓게 벌린 상태에서 양손의 집게손가락을 수직으로 세운다.
② 두 손가락 끝을 빠른 속도로 번갈아 보기를 약 30초 정도 반복한다.

눈을 의식적으로 움직이면 불편하고 힘이 드는 것을 알 수 있다. 또 좌우로 움직이는 동작 하나하나가 느껴진다. 이러한 동작은 3~4분 정도만 반복해도 눈이 따갑고 불편해서 눈물을 흘리게 된다. 이제 이런 부자연스러운 동작의 속성을 다음과 같이 정리할 수 있다.

부자연스러운 동작의 속성

1. 의식적이다.
2. 불편하고 힘이 든다.
3. 움직임이 느껴진다.

의식적인 안구 운동은 부자연스럽고, 눈을 움직이고자 하는 생각으로 정신의 가능성을 제한하게 된다. 또 눈을 움직이고자 하는 생각이 내용에 집중하는 것을 방해하여 내용 파악이 잘 안 된다. 더 큰 문제는 반복 훈련을 통해 부자연스러운 동작에 어느 정도 익숙해진다 하더라도 그 동작은 몸이 원하는 바 자연스러운 상태로 돌아가고자 하는 회귀성을 가지고 있다.
그래서 훈련을 중단하면 점차 원래의 상태로 되돌아가게 된다. 이와 같이 안구 운동 방식의 속독법은 의식적인 동작으로 인한 많은 문제점들이 있다는 것을 알 수 있다.

4차원 속독법 접근 방식

잠재 능력을 효과적으로 개발하는 방법은 ‘자연스러운 동작 의 원리’를 이해하는 것으로부터 시작된다.

- 자연스러운 동작

숲길을 걸어가고 있는데 갑자기 다람쥐 한 마리가 쏜살같이 지나가는 것이 보였다. 눈이 다람쥐의 움직임을 따라 저절로 움직인 것이다. 이러한 동작은 무의식 중에 이루어진다. 걸어가는 사람들, 움직이는 물체들, 달려가는 자동차 등이 보이는 것도 같은 이치이다. 이와 같은 자연스러운 동작의 속성을 다음과 같이 정리할 수 있다.

자연스러운 동작의 속성

1. 저절로 움직인다.
2. 편하고 쉽다.
3. 움직임이 느껴지지 않는다.

- 자연스러운 동작의 원리

정신은 의식과 무의식으로 이루어져 있다. 의식은 깨어 있는 상태에서 자기 자신이나 사물에 대해 인식하는 작용을 말하고, 무의식은 일상의 정신에 영향을 끼치고 있지만 스스로 깨닫지 못하는 일체의 작용을 말한다. 다시 말해 의식은 ‘느끼는 나’, 무의식은 ‘느끼지 못하는 나’를 말한다.

자연스러운 동작은 무의식에서 이루어진다.

생존을 위한 기본 동작에서 일상적이거나 창조적인 삶을 이루는 모든 동작까지 예외가 없다. 예를 들면 숨 쉬는 것, 심장이 뛰는 것, 음식을 소화시키는 것, 혈액순환을 통해 세포에 영양을 공급하는 것, 세포가 생성되어 자라는 것 등은 조물주가 유전자에 입력해 놓은 프로그램에 의해 무의식에서 이루어지는 동작이다.
생각하는 것도 뇌가 적어도 수천 억 개의 시냅스연결을 통해 동작하는 것이지만 그 과정은 전혀 느껴지지 않는다.
또 움직이는 물체를 보는 것도 눈이 움직이는 물체를 따라 저절로 움직이면서 망막에 맺힌 상(像)을 뇌가 시신경을 통해 전달받아 읽은 것이지만 그 과정은 전혀 느껴지지 않는다. 즉 시·지각 기관의 자연스러운 동작은 무의식에서 순간에 이루어지고 그 결과가 실시간으로 의식에 전달되는 것이다.

3차원적인 색각의 틀이 빚은 오해

물건을 집어드는 것, 걸어가는 것도 다 무의식에서 이루어지는 동작이다. 일반적으로 이런 동작은 의식에서 이루어지는 것으로 생각한다. 보이는 것 중심적인 생각의 틀이 그 원인이다.
책상 위의 펜을 집어드는 동작이 실제로 무의식에서 이루어지는 것임을 입증하기 위하여 의식적으로 펜을 집어들어 본다. 책상 위의 펜에 손을 내밀어라고 명령한다. 펜을 집을 만큼 엄지와 검지손가락을 벌리라고 명령한다. 펜 쪽으로 두 손가락을 내리라고 명령한다. 두 손가락을 오므리라고 명령한다.
펜을 들어 올리라고 명령한다. 이것이 펜을 의식적으로 집어든 동작이다.그러나 누구도 펜을 이렇게 집어들지는 않는다. 다만 ‘펜을 집어든다.’고 생각하고 믿으면 팔과 손과 손가락은 펜을 집어드는데 필요한 모든 동작을 무의식 중에 저절로 한다. 그래서 명령대로 된 결과를 누리게 된다.

의식과 무의식의 역할

이제 의식과 무의식의 역할에 대하여 설명한다. 육체를 움직이는 것은 무의식의 역할이지만 무의식이 스스로 육체를 움직이지는 않는다. 반드시 명령을 받아야만 그 명령대로 육체를 움직인다.
무의식은 육체를 움직이기 위한 명령을 두 계통에서 받는다. 생존을 위한 모든 동작에 대한 명령은 유전자에 입력되어 있는 프로그램으로부터, 일상적이거나 창조적인 삶을 위한 모든 동작에 대한 명령은 의식으로부터 받는다. 이 경우 무의식이 명령으로 인정하는 조건이 있다. 반드시 생각에 믿음이 담겨 있어야 한다.
무의식은 명령을 받으면 그대로 육체를 움직이고 그 결과를 실시간으로 의식에 전달한다. 그래서 의식은 명령대로 된 결과를 전달받게 된다. 의식의 입장에서 보면, 의식은 명령만 하면 저절로 그대로 된 결과를 누리게 되는 것이다. 이것이 자연스러운 동작의 원리이다.

자연스러운 동작의 원리

의식무의식
① 명령한다.
② 명령대로 된 결과를 실시간으로 누린다.
① 명령대로 육체를 동작시킨다.
② 동작된 결과를 실시간으로 의식에 전달한다.
수강후기 자주하는질문 개인정보처리방침 이용약관